배우 한예슬이 고혹적인 셀카를 공개했다.

28일 한예슬의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8PM”이라는 문구와 함께 사진을 업로드했다.

사진 속 그는 침대에 누워 매혹적인 눈빛으로 카메라를 응시했다. 머리를 흑발로 바꾼 한예슬은 완벽한 여신미를 뽐냈다.

이를 본 팬들은 “언니 넘 예쁘다”, “와 누나 흑발..”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한예슬은 지난 4월 지방종 제거 수술을 받다 의료사고를 당했다.

사진 = 한예슬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