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스트로 차은우가 남성지 GQ의 커버를 장식했다.

23일 공개된 GQ 12월호에는 GQ 코리아가 선정한 ‘Men of the Year’에 하정우, 이동욱, 변요한, 지코, 손흥민과 함께 이름을 올린 차은우의 모습이 포착됐다.

이번 커버에서 차은우는 신비로운 분위기 속에서 몽환적인 모습을 연출하며 독보적인 비주얼의 화보를 완성했다. 특히, 카메라를 응시하는 강렬한 눈빛은 구속되고 싶지 않은 자유로운 청춘의 단면과 함께 차은우만의 짙은 아우라를 담아내 시선을 끈다.



올해를 돌아보는 인터뷰에서 차은우는 이전과 가장 달라진 점으로 많이 배우고 성장한 것을 뽑았다. 자신의 가치관이 “감사할 줄 알아야 한다”와 “너 자신을 알라”라며, 스스로에게 냉정하고자 노력한다고 밝히며 차은우가 가지는 고민과 가치관 등에 대해 솔직 담백하게 털어놓았다.

한편, 차은우는 오는 12월 22일과 23일 KBS 아레나홀에서 개최되는 아스트로의 두 번째 단독 콘서트 ‘더 세컨드 아스트로드 투 서울[스타 라이트] (The 2nd ASTROAD to Seoul[STAR LIGHT])’로 팬들과 만날 예정이다.

사진=GQ 코리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