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은정이 ‘냉장고를 부탁해’에서 반전매력을 보여줄 예정이다.

19일 방송되는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서는 배우 한은정과 가수 별이 게스트로 출연한다. 이번 방송에서는 한은정이 다이어트 비법이 담긴 냉장고를 공개한다.

최근 진행된 ‘냉장고를 부탁해’ 녹화에서 한은정은 자신의 몸매 비결에 대해 “잘 섭취하고, 잘 배출하고, 잘 자는 것이 중요하다”고 답했다. 이에 MC들은 “분명히 숨겨진 비법이 따로 있을 것”이라며 의심했다.

하지만 공개된 한은정의 냉장고에는 각종 술과 숙취 해소 음료들이 등장해 웃음을 자아냈다. 안정환은 “누가 봐도 주당이다”라며 너스레를 떨었다. 그러나 반전 매력도 잠시, 한은정은 건강 미인다운 특급 식재료를 공개하기 시작했다.

한은정은 수제 레몬팩을 소개하며 “피부에 정말 좋다. 파리가 낙상할 정도다”라고 전해 눈길을 끌었다. 또한 피부와 다이어트에 좋다는 노니즙과 소화제 대신 먹는다는 메생이 레시피 등을 공개해 감탄을 자아냈다. 셰프들은 “건강 정보 프로그램에서 나올 법한 정보”라며 극찬했다는 후문.

‘냉장고를 부탁해’는 매주 월요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사진 = JTB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