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염정아가 화보를 통해 독보적인 매력을 자랑했다.

염정아는 ‘더블유 코리아’ 11월호 화보를 통해 매혹적인 분위기와 시크한 카리스마를 뽐내며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특히 그녀는 마치 무대 위 무용수 같은 멋진 포즈와 우아한 느낌이 공존하는 분위기로 압도적인 아우라를 발산하고 있다.

화보와 함께 진행된 인터뷰에서 그녀는 “올해 정말 좋은 작품을 많이 만났다. 열심히 안 할 수가 없었다. 행복한 무드가 쭉 이어진 기분이라 이런 흐름이 계속 이어진다면 얼마나 행복할까?”라며 작품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한편 염정아는 31일 개봉하는 영화 ‘완벽한 타인’에서 문학에 빠진 가정주부 수현으로 분해 남편 태수 역인 유해진과 환상의 호흡을 선보인다.

이와 함께 오는 11월 방송 예정인 JTBC 새 금토드라마 ‘SKY 캐슬’에서 두 딸의 자녀 교육은 물론 남편의 내조까지 완벽히 소화해내는 한서진으로 분해 강렬한 존재감을 선보일 예정이다.

사진 = 더블유 코리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