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싱모델 출신의 방송인 김시향이 결혼했다.

10일 스포츠조선의 단독 보도에 따르면 김시향은 지난 6일 헤어 디자이너와 결혼식을 올렸다.

알려진 바에 의하면 김시향의 남편은 현재 유명 헤어숍의 원장으로 일하고 있고, 두 사람은 지난 2012년 메이크오버 프로그램 ‘미라클’을 통해 만나 연인으로 발전했다. 특히 김시향의 결혼식의 주례는 배우 황정민이, 축가는 김원준이 나섰다고 전해져 눈길을 끈다.

한편 김시향은 레이싱 모델 출신의 방송인으로 예능 프로그램은 물론이고 드라마 ‘스타일’ ‘다 줄거야’ 등에도 출연하며 배우로서도 활동했다.

최근에는 KBS 2TV 예능 ‘살림하는 남자들2’에 레이싱 모델 출신 지연수의 결혼식에 참석한 모습이 포착 돼 오랜만에 방송에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