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DJ DOC 이하늘이 17세 연하 연인과 11년 열애 끝에 결혼한다.

이하늘은 10일 제주도에서 예비 신부와 백년가약을 맺는다. 이날 결혼식은 지인들만 참석해 비공개로 진행된다.

이하늘은 지난 8월 결혼 소식이 전해지자 자신의 SNS에 “고맙습니다. 11년 기다려준 이 여자, 모과랑 결혼합니다”라는 글과 함께 연인과 행복한 순간을 함께한 사진을 게재해 많은 관심을 받았다.


또 출연 중이었던 SBS ‘불타는 청춘’에서는 “저 결혼합니다”라며 “제일 기댈 수 있고 의지할 수 있고 편안한 제 여자친구, 제가 사건사고 많지 않았느냐. 힘들 때도 옆에 있어준 친구다. DOC와는 또 다른 내 팀 전우”라고 믿음과 애정을 표했다.

또 “나 하나 보고 달려온 사람인데, 결정 늦었지만 오래 기다리게 했지만 이제는 그 친구가 꽃길 걸을 수 있게 길을 열심히 만들 것”이라고 스스로를 다짐하고 사랑한다는 고백을 담은 영상편지를 보냈다.

한편 이하늘은 지난 1994년 DJ DOC로 데뷔해 김창열, 정재용과 함께 음악, 예능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약해왔다.

사진=엑스포츠뉴스DB, 이하늘 인스타그램, S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