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김태리가 ‘W Korea’ 10월호 커버를 장식했다.

tvN ‘미스터 션샤인’ 속 고애신으로 큰 사랑을 받고 있는 김태리가 ‘W Korea’ 화보를 공개해 극 중 모습과는 또 다른 매력을 선보였다.

한 주얼리 브랜드와 함께 한 이번 화보 속 김태리는 깨끗하고 투명한 분위기 속 몽환적인 매력을담아내 눈길을 사로 잡는다. 선명한 눈빛과 맑은 피부 톤은 그녀가 가지고 있는 고혹적이면서도 매혹적인 아름다움을 뚜렷하게 만들 뿐만 아니라 청초한 미모를 한층 더 돋보이게 한다.

김태리는 역시나 이번 촬영 현장에서도 프로페셔널한 면모를 더했다. 바쁜스케줄 중에도 지친 기색 하나 없이 웃음 한 가득, 오랜만에 만난 스태프들과 반갑게 인사를 나누며즐거운 현장 분위기를 만들어 낸 것. 또한 슛이 들어가는 순간, 언제그랬냐는 듯이 표정을 다양하게 바꾸며 촬영에 임하는 등 역시 김태리라는 찬사를 쏟아내게 했다는 후문이다.

한편, 김태리의 더 많은 화보와 인터뷰는 ‘W Korea’ 10월호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사진 = W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