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문근영이 근황을 공개했다.

문근영은 지난 1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2015.09.19 – 2018.09.19. 우리 축하해”라는 글과 셀카를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문근영은 여행 중인 모습으로, 여전한 동안을 자랑해 눈길을 끌었다.

여기서 ‘3주년’은 팬과 문근영의 돈독한 애정을 의미하고 있다. 20일 소속사 나무엑터스 관계자에 따르면 문근영이 지난 2015년 9월19일 팬들에게 “누나랑 연애할래?”라고 장난을 쳤고, 그 이후 3년의 시간이 흐른 것이다. 일종의 ‘팬 서비스’였다.

한편 문근영은 지난 해 2월 급성구획증후군 투병 사실이 알려 대중의 걱정을 샀으며, 약 4번의 수술 후 치료및 휴식에 전념했다. 이후 영화 ‘유리정원’을 통해 복귀했다. 현재는 차기작을 검토 중이다.

사진=문근영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