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이민정이 우아한 자태를 드러냈다.

이민정은 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편하게 걸치기 좋은 로브… 아침 일찍 눈 비비고 일어나 세수하러 왔다가 밥만 먹고 가지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이민정은 로브 카디건을 걸친 채 호텔 복도를 걷고 있다. 특히 카디건 자락을 펄럭이며 걷고 있어 화보의 한 장면을 연상케 한다. 또 다른 사진 속 이민정은 벽에 기대 서 있는 등 우아한 자태를 뽐내 눈길을 끈다.

한편 이민정은 2013년 배우 이병헌과 결혼했다. 두 사람 사이에는 아들 준후 군이 있다.

사진=이민정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