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태영-유진 부부가 두 아이의 부모가 됐다.

기태영 소속사 제이스타즈 엔터테인먼트 측은 23일 “배우 기태영, 유진 부부와 관련한 기쁜 소식을 전하려 합니다”라며 “기태영씨의 아내 유진 씨가 지난 18일 오후, 첫째 딸 로희에 이어 건강한 둘째 딸을 출산하였습니다”라고 전했다.


이어서 “산모와 아이는 모두 건강하며, 현재 기태영씨를 비롯한 가족들의 많은 축하와 보살핌 속에서 빠르게 회복 중입니다”라고 밝혔다.

마지막으로 “기태영씨 역시 둘째 딸을 얻은 기쁨에 행복해하고 있으며 두 아이의 아버지로서 가정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합니다. 귀한 새 생명을 맞이하게 된 기태영, 유진 부부의 앞날에 따뜻한 관심과 많은 축복 보내주시길 부탁 드립니다”라고 덧붙였다.

기태영과 유진은 지난 2011년 공개열애 끝에 결혼했으며, 결혼 4년만인 2015년 첫째딸 로희를 품에 안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