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보영이 ‘너의 결혼식’에서 다양한 연령대를 넘나드는 연기를 펼친 소감을 전했다.

23일 서울 중구 메가박스 동대문에서 영화 ‘너의 결혼식'(감독 이석근) 제작보고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는 이석근 감독과 배우 박보영, 김영광이 참석했다.

이날 박보영은 캐릭터를 연구했던 과정을 전하며 “영화 자체가 우연이의 시선을 따라가는 영화이기 때문에, 승희에 대한 디테일한 감정선을 주기는 어려웠다. 중간 중간 나올 때, 승희가 어떤 마음이고 어떤 생각인지를 표현하려고 노력했다”고 얘기했다.

 

 

이어 “저희가 고등학생, 대학생, 사회 초년생까지를 다루며 연기를 해야 했다 보니까, 그때 그때 변화를 잘 주려고 노력했다. 어려웠다”고 웃었다.

‘너의 결혼식’은 3초의 운명을 믿는 승희(박보영 분)와 승희만이 운명인 우연(김영광), 좀처럼 타이밍 안 맞는 그들의 다사다난 첫사랑 연대기를 그린 작품. 8월 22일 개봉한다.

 

사진=엑스포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