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설리 인스타그램

가수 겸 배우 설리가 의미를 알 수 없는 ‘기행’으로 다시 한번 눈길을 끌었다.

설리는 지난 21일 인스타그램 라이브 방송을 진행했다. 설리는 팬들에게 “안녕”이라고 인사한 뒤 “여러분, 뭐하고 있어요?”라며 안부를 물었다. 그러나 팬들과 적극적으로 소통하거나 대화를 이어가지는 않았다. 잠시 웃는 모습을 보이긴 했지만 연신 어두운 표정이었다.

특히 설리는 라이브 도중 엄지손가락을 입 속으로 넣으며 불안한 모습을 보이더니, 눈시울을 붉히며 방송을 마쳤다. 네티즌들은 “제발 스스로 돌봐”, “Stay strong sulli we love you”, “항상 널 응원해” 등의 댓글을 남기고 있다.

한편 설리는 지난 해 개봉한 영화 ‘리얼’ 출연 이후 별다른 활동 없이 지내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