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상수 감독과 배우 김민희가 거처를 옮겼다.

11일 한 매체는 홍상수와 김민희가 서울 옥수동에서 경기 하남시로 이사를 했다고 보도했다.

이미 김민희가 살고 있던 한남독 자택에서 옥수동으로 이사했던 홍상수와 김민희가 다시 이사를 한 것.

특히 하남시는 김민희의 부모님이 거주중인 곳으로 더욱 이목을 집중시킨다. 앞서 홍상수와 김민희는 하남시의 한 쇼핑몰에서 데이트 중인 모습이 목격되기도 했다.

지난 3월 홍상수와 김민희의 결별설이 돌기도 했지만 사실무근으로 드러났다.

한편 홍상수 감독은 아내 A씨와 이혼 절차를 밟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