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정우성 인스타그램]
배우 정우성이 남다른 아이스버킷챌린지를 마쳤다.

7일 정우성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아이스버킷챌린지에 도전하는 영상을 게재했다. 사진 속 그는 화장실 앞에서 환한 미소를 짓고 있다.

여진구의 지목으로 참여하게 된 정우성은 루게릭병을 앓고 있는 환우들에 대한 관심을 촉구하는 한편, 국내 최초 루게릭 요양병원 건립과 완공까지 많은 관심을 바란다고 전했다.

이어 그는 “규칙을 보니 아이스버킷챌린지에 지목을 당한 후 24시간 이내에 참여하지 못하면 기부금을 내고 얼음물을 뒤집어써야 한다고 들었다. 그래서 기부를 시행하고 이렇게 메시지를 남기게 됐다”며 기부까지 완료했음을 알렸다.

정우성은 배우 김의성, 배성우, 고아성을 다음 아이스버킷챌린지 주자로 지목하고, 얼음물 대신 샤워기를 틀어 아이스버킷챌린지를 마무리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