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스포츠뉴스 이정범 기자) 그룹 에이프릴 출신 이현주가 웹드라마 ‘두근두근 방송사고’에 특별출연한다.

이현주는 최근 새 웹드라마 ‘두근두근 방송사고 (극본 이해리/ 연출 홍충기)’에서 한유라 역할로 출연을 확정했다. 이는 에이프릴 사태이후 첫 행보라 많은 관심을 모았다.

이현주가 출연 확정한 ‘두근두근 방송사고’는 라이브 커머스 플랫폼 ‘쉐리샵’을 운영하는 이피엔스에서 제작 지원한다.

이 드라마는 코로나19 시대 갑자기 떠오른 라이브커머스 시장을 배경으로 라이브커머스 회사에서 일어나는 좌충우돌 에피소드를 그린 리얼 라이브 커머스 오피스 웹드라마다.

이현주는 여자주인공 ‘윤이서(임나영)’의 라이벌 ‘한유라’역할을 맡았다. 극중 ‘유라’는 타고난 외모로 홈쇼핑계의 완판녀로 불리는, 쇼호스트겸 인풀루언서로 활동하는 스타다. 특히 남자주인공 ‘차선우 (주호분)’을 오랜기간 짝사랑해온 인물로, ‘윤이서 (임나영분)’과는 라이벌로 열연한다.

이현주는 “에이프릴 사태 이후 첫 출연작이라 부담이 되지만, ‘두근두근 방송사고’의 특별출연을 선택한 것은 제작사와의 의리 때문”이라고 전했다. 이번 웹드라마를 계기로 배우로서 활동에 재시동을 건 이현주의 행보에 관심이 모인다.

한편 ‘두근두근 방송사고’는 캐스팅을 완료했으며 오는 7월말부터 촬영, 9월부터 방영예정이라고 전했다.

사진 = 이현주

이정범 기자 leejb@xports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