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스포츠뉴스 김예나 기자) 가수 서인영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서인영 소속사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13일 엑스포츠뉴스에 “서인영이 코로나19 확진 판정 받았다”고 전했다.

이어 “예정된 모든 스케줄을 취소하고 방역당국 지침에 따를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서인영은 최근 예능프로그램에 출연하며 활발하게 활동 중이다. 당초 TV조선 ‘사랑의 콜센타’ 출연 예정이었으나 코로나19 확진으로 스케줄을 취소했다.

사진=엑스포츠뉴스DB

김예나 기자 hiyena07@xports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