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스포츠뉴스 김미지 기자) 할리우드 배우 샤론 스톤(63)이 무려 38세 연하 래퍼 RMR(25)과 데이트 중이라는 소식이 전해졌다.

6일(현지시각) 페이지식스는 샤론 스톤과 RMR이 미국 LA 전역에서 데이트를 즐기고 있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두 사람은 힙합 노래에 맞춰 춤을 추는 등의 모습이 포착됐다고.

한 소식통은 “샤론 스톤이 확실히 뜨거운 여름을 보내고 있다. 그녀와 RMR은 함께 어울렸다”고 전했다.

이에 대해 RMR의 소속사 측은 언급하지 않았고, 샤론 스톤 측 역시 페이지식스의 문의에 응답하지 않았다고.

페이지식스는 샤론 스톤에게 “노 코멘트”라는 답변을 받았다고 전하기도 했다.

한편 RMR은 최근 미국에서 신예 래퍼로 불리는 인물로 눈과 입만 뚫린 검정 스키 마스크를 쓰고 다니는 것으로 알려졌지만 본명이나 다른 신상 정보는 알려져 있지 않은 인물이다.

사진=샤론 스톤, RMR 인스타그램

김미지 기자 am8191@xports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