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스포츠뉴스 김미지 기자) ‘피겨퀸’ 김연아가 은퇴 후 물오른 비주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김연아는 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김연아가 명품 미니백을 메고 한 카페를 찾은 모습이 담겼다.

특히 은퇴 후 더욱 예뻐진 미모를 자랑하는 김연아의 모습이 눈길을 끌고 있다.

또 귀엽고 사랑스러운 모습으로 ‘퀸’의 근황을 알려 대중의 반가움을 더했다.

한편 김연아는 지난 2014년 소치 동계올림픽을 마지막으로 은퇴했으며 2018년 평창 동계올림픽 홍보대사로 활동했다.

사진=김연아 인스타그램

김미지 기자 am8191@xports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