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스포츠뉴스 이창규 기자) 최준(김해준)이 이번엔 에일리와 만나 ‘니곡내곡’ 콘텐츠를 진행해 눈길을 끈다.

지난 7일 피식대학 유튜브 채널에는 ‘[최준의 니곡내곡] 최준 – 첫눈처럼 너에게 가겠다 (feat. 에일리)’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공개된 영상에서 최준은 “최고의 디바 에일리님과 최고의 오빠 준이와의 만남, 정말 파워풀할 것 같은데요. 우리 둘의 파워풀한 힘대결, 응원해주기로 약속”이라고 인사를 전하며 노래에 임했다.

에일리의 선창으로 ‘첫눈처럼 너에게 가겠다’가 시작됐는데, 최준이 노래를 시작하자 에일리는 몸을 틀어 웃음을 참으려고 노력했다. 처음에는 위기를 잘 넘겼지만, 결국 곡의 하이라이트 부분에서 절규(?)하는 최준의 가창에 손으로 입을 막으며 웃는 모습을 보였다.

이를 접한 네티즌들은 “한국의 비욘세와 비음세”, “진짜로 포기 안하고 계속 부르는 모습 진짜!! 싫다ㅠㅠ”, “시원하게 파괴광선”, “노래방에서 에일리 노래 부르는 내 모습같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피식대학의 ‘B대면데이트’ 콘텐츠서 처음 등장한 개그맨 김해준의 부캐 ‘최준’은 카페 사장 캐릭터로 등장해 많은 인기를 얻었으며, 다양한 스타들과 컬래버레이션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 피식대학 유튜브 캡처

이창규 기자 skywalkerlee@xports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