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그맨 이경규의 딸 예림 양이 한층 성숙해진 근황을 공개했다.

지난달 30일 이예림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별다른 문구 없이 사진을 한 장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은 하늘하늘한 블라우스를 입은 채 차분한 미소를 지으며 셀카를 찍고 있는 모습이다. 한층 더 성숙해진 이예림의 모습이 눈길을 끌었다. 물오른 미모를 자랑하고 있는 그의 셀카에 누리꾼들 역시 “너무 예쁘다”, “정말 잘 자랐다”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한편 이예림은 이경규와 함께 SBS ‘아빠를 부탁해’, tvN ‘예림이네 만물트럭’ 등 여러 프로그램에 출연하며 많은 사랑을 받았다. 또한 웹드라마 ‘사랑합니다 고객님’에 출연하며 연기자의 모습도 선보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