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경화 전 MBC 아나운서가 탄탄한 복근을 공개했다.

김경화는 3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한 장의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김경화는 하얀 티셔츠를 가슴께까지 올리고 탄탄한 복근을 공개한 모습이다. 군살 없는 복근과 허리 라인이 눈길을 끈다.

김경화는 “운동한 게 효과가 있나. 어제 너무 먹었나, 요즘 몸이 둔해졌나 싶은 땐 사진 찍어보기”라며 “운동 본격적으로 아니 제대로 하기 전인 3, 4년 전만 해도 매번 사둔 옷만 쳐다보며 언젠가는 입을 거야 했는데 그럼 그 옷 썩힌다는 거”라고 밝혔다.

김경화는 이어 “보고 놀라든지, 보고 결과 체크하든지. 그게 제일 좋은 결과 만드는 것 같다”고 덧붙였다.

김경화는 지난 2000년 1월 MBC 공채 아나운서로 입사했으며, 지난 2015년 9월 퇴사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