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정환 이혜원 부부가 큰 딸 리원이와 함께한 일상을 공개했다.

이혜원은 2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18세 소녀와 ㅋㅋㅋ 까꿍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에는 이혜원과 딸 리원, 그리고 뒤에서 얼굴을 빼꼼 내민 안정환의 모습이 담겨 있다.

세월이 흘러도 변함없는 미모를 자랑하는 안정환 이혜원 부부와 두 사람을 쏙 빼닮은 딸 리원 양의 근황이 눈길을 끈다.

한편 안정환과 이혜원은 지난 2001년에 결혼, 슬하에 딸 리원 양과 아들 리환 군을 두고 있다.

글 / 엑스포츠뉴스 황수연 기자
사진 / 이혜원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