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소영이 딸과 함께한 일상을 공유했다.

고소영은 지난 2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고소영은 민트색 스쿠터를 타고 있는 모습. 고소영 뒤로 엄마의 허리를 감싸 안은 채 앉아있는 딸의 모습도 담겨있다.

고소영은 이후 “결정장애. 첫 눈에 반한 민트, 은은하고 고급스러운 그레이. 어떤 선택을 해야 할까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하며 스쿠터 구입 계획을 짐작하게 만들었다.

한편 고소영은 장동건과 결혼했으며 슬하에 아들, 딸을 두고 있다.

글 / 엑스포츠뉴스 김예나 기자
사진 / 고소영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