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한예슬 측이 고급 오피스텔 광고 모델에서 손절당했다는 보도를 적극 부인했다.

17일 소속사 높은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엑스포츠뉴스에 “한예슬이 오피스텔 광고 사진에서 삭제됐다는 보도는 사실이 아니다. 명백한 오보”라고 밝혔다.

앞서 한 매체는 한예슬이 서울 강남의 고급 오피스텔 광고 모델을 맡고 있었으나 최근 홈페이지에서 사진과 영상이 돌연 삭제됐다고 보도했다.

그러나 엑스포츠뉴스 취재 결과, 해당 홈페이지에서는 쉽게 한예슬이 있는 광고 사진과 영상들을 쉽게 찾아볼 수 있었다. 관련 업체 측 역시 한예슬과의 광고 모델 계약에 변동이 없다고 전했다.

한편 한예슬은 10살 연하의 배우 출신 류성재와 공개 열애 중이다. 이와 관련해 유튜버 김용호가 갖은 의혹을 제기하며 진실 공방 중이다.

글 / 엑스포츠뉴스 황수연 기자
사진 / 엑스포츠뉴스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