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승연이 남편을 향한 애정을 드러냈다.

이승연은 1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사진 바이 울 남편”이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이승연은 세련된 감각이 빛나는 올블랙 스타일링을 한 채 포즈를 취하고 있는 모습. 다이어트 성공으로 살이 많이 빠진 이승연의 슬림한 몸매와 살짝 드러난 얇은 발목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특히 아내의 아름다운 모습을 사진으로 담는 이승연 남편의 다정한 면모도 엿보인다.

한편 이승연은 재미교포 남편과 결혼했으며 슬하에 13살 딸을 두고 있다.

글 / 엑스포츠뉴스 김예나 기자
사진 / 이승연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