율희가 팬들과 소통하며 이사 예정 근황을 전했다.

16일 율희는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팬들과 Q&A 시간을 가졌다.

이날 율희는 ‘이사한다고 들었는데 아파트 생각하냐’는 질문에 “인테리어, 가구, 하루 종일 찾는다”고 이야기했다.

또 ‘그럼 이제 시부모님이랑 따로 사시는 거냐’고 묻는 질문에는 “저희는 그대로 같이 살아요. 오히려 대가족이 될 예정”이라고 답했다.

율희와 최민환의 신혼집은 최민환이 소유하고 있는 건물의 반지하로 알려졌다. 해당 건물에는 시댁이 1층에 있다고. 율희는 이사가는 집이 같은 건물의 2층임을 알렸다.

한편 율희는 지난 2018년 FT아일랜드 최민환과 결혼해 슬하에 1남 2녀를 두고 있다.

글 / 엑스포츠뉴스 김미지 기자
사진 / 율희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