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조권이 패션 감각을 자랑했다.

조권은 16일 인스타그램에 “There is no gender in fashion”(패션에는 성별이 없다)이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올렸다.

사진 속 조권은 블랙 컬러의 민소매, 통 넓은 바지와 함께 레드 컬러의 부츠를 매치한 차림으로 계단 위에서 다양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조권은 각종 예능에서 하이힐 사랑을 뽐낸 바 있다.

조권은 2AM 멤버로 다양한 예능과 뮤지컬에서 활동하고 있다. 지난해 뮤지컬 ‘제이미’에서 활약한 바 있다.

글 / 엑스포츠뉴스 김현정 기자
사진 / 조권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