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5일 오후 대전 한화생명 이글스파크에서 열린 ‘2021 신한은행 SOL KBO리그’ 롯데 자이언츠와 한화 이글스의 경기, 경기 전 걸그룹 러블리즈 이미주가 시구에 임했다.

멋진 하이킥 폼으로 시구를 마친 이미주는 이어 치어리더로 변신해 한화 치어리더들과 함께 열띤 응원을 펼쳤다.

 

러블리즈 이미주 한화 시구·치어리더 사진·화보
러블리즈 이미주 한화 시구·치어리더 사진·화보
러블리즈 이미주 한화 시구·치어리더 사진·화보
러블리즈 이미주 한화 시구·치어리더 사진·화보
러블리즈 이미주 시구 화보 사진
러블리즈 이미주 한화 시구·치어리더 사진·화보
러블리즈 이미주 한화 시구·치어리더 사진·화보
러블리즈 이미주 한화 시구·치어리더 사진·화보
러블리즈 이미주 한화 시구·치어리더 사진·화보
러블리즈 이미주 한화 시구·치어리더 사진·화보
러블리즈 이미주 한화 시구·치어리더 사진·화보
러블리즈 이미주 한화 시구·치어리더 사진·화보
러블리즈 이미주 한화 시구·치어리더 사진·화보
러블리즈 이미주 한화 시구·치어리더 사진·화보
러블리즈 이미주 한화 시구·치어리더 사진·화보

이날 경기에서 한화는 정은원의 결승포에 힘입어 롯데에 3:2로 승리했고, 이미주는 한화의 공식 승리요정으로 등극했다.

사진 / 엑스포츠뉴스 김한준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