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인 함소원이 둘째 계획을 전했다.

함소원은 1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동생. 둘째. 혜정아~ 엄마아빠 더 노력해볼게”라는 글과 함께 영상을 게재했다.

공개된 영상 속에는 어느새 훌쩍 자란 딸 혜정이 포대기를 한 채 아이를 업은 채로 놀이를 하고 있는 모습이 담겼다.

혜정은 아이를 토닥이는 듯한 모습까지 해 흐뭇함을 자아내고 있다.

한편 함소원은 지난 2018년 18세 연하 중국인 진화와 결혼해 이듬해 득녀했다.

글 / 엑스포츠뉴스 김미지 기자
사진 / 함소원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