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그우먼 정경미가 딸 육아 근황을 전했다.

정경미는 1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마 웃읍시다. 니가 너무 일찍 일어나서 좀.. 그랬는데 요렇게 웃으면 녹는다 녹아. 덕분에 새벽형 인간”이라는 글을 남겼다.

이어 “푹 자는 게 뭐예요…? 숙면이 뭐더라…?”라는 글을 덧붙이며 딸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아빠인 개그맨 윤형빈을 쏙 빼닮은 딸의 근황이 담겼다. 엄마를 향한 사랑스러운 미소가 시선을 강탈한다.

한편 정경미는 윤형빈과 결혼해 슬하에 1남 1녀를 두고 있다.

글 / 엑스포츠뉴스 김예은 기자
사진 / 정경미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