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빌푸네 밥상’ 먹스타 빌푸의 인기에 핀란드 친구들이 놀람을 금치 못한다.

오는 7월 8일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예능프로그램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빌푸네 밥상'(이하 ‘빌푸네 밥상’)은 한식을 사랑하는 핀란드 빌푸, 빌레, 사미, 페트리가 한국에 한식 원정을 오는 여정을 그려낸다.

이런 가운데 핀란드 친구들의 인기를 실감케 하는 4차 티저가 공개됐다. 빌푸는 “한국은 제2의 고향이다. 한국에서의 인기가 믿기질 않는다”라고 전했다. 빌푸의 인기에 놀란건 빌푸의 친구들도 마찬가지. 가는 곳마다 빌푸를 향해 “핸섬 가이”, “빌푸 아이 러브 유”라며 칭찬이 쏟아지는가 하면 사진 요청이 쇄도했다.

이에 빌레는 “우리도 빌푸처럼 될 거야”라며 귀여운 질투를 드러낸다. 이어 빌레는 “너 나에게 말할 것 있냐”라며 진지하게 한국어를 연습해 웃음을 유발했다. 이런 빌레의 귀여운 매력에 보는 이들의 미소를 자아냈다.

‘빌푸네 밥상’은 티저를 통해 더욱 강력해진 먹방도 예고했다. ‘먹방 요정’ 빌푸는 군침을 돌게 하는 순대볶음, 떡볶이, 치킨 먹방으로 시청자들의 침샘을 자극했다.

다시 돌아온 핀란드 친구들의 활약은 ‘빌푸네 밥상’ 방송에서 확인할 수 있다.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빌푸네 밥상’은 7월 8일 오후 8시에 방송된다.

글 / 엑스포츠뉴스 박예진 인턴기자
사진 / MBC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빌푸네 밥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