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이석훈이 근황을 전했다.

이석훈은 1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많이 오랜만이고 머리는 산발이고 백신은 맞았고 뮤지컬 연습하러 왔고. 그렇습니다. 잘 지내시죠?”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이석훈이 뮤지컬 연습실에서 마스크를 착용하고 휴대폰을 하고 있는 모습이 담겼다.

특히 머리가 산발이어도 잘 생긴 미모와 특유의 포즈가 팬심을 흔들고 있다.

한편 이석훈이 속한 SG워너비는 MBC ‘놀면 뭐하니?’에 출연하며 과거 히트곡들이 음원차트 상위권에 재진입 하는 등의 열풍을 맞은 바 있다.

이석훈은 오는 7월 뮤지컬 ‘마리 앙투아네트’에서 악셀 폰 페르젠 백작 역에 캐스팅돼 공연을 준비 중이다.

글 / 엑스포츠뉴스 김미지 기자
사진 / 이석훈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