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유하나가 아들과의 투샷을 공개했다.

유하나는 1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늘 명강의를 듣고 느꼈지. 나만 잘하면 된단것을. 사랑하자 우리”라는 글과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유하나는 첫째 아들과 함께 다정한 포즈를 취하고 있는 모습. 두 아들 엄마라고는 믿기지 않는 유하나의 동안 비주얼이 시선을 끈다.

한편 유하나는 야구선수 이용규와 결혼해 슬하에 두 아들을 두고 있다.

글 / 엑스포츠뉴스 김예은 기자
사진 / 유하나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