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예슬이 의혹에 입장을 밝힌 후 제주도에서 인사를 전했다.

한예슬은 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비 오기 전 하늘”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 두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한예슬은 제주도의 돌담과 넓은 들판을 배경으로 포즈를 취하고 있다. 한예슬은 한쪽 어꺠가 드러난 원피스를 입고 남다른 패션 센스를 드러냈다.

한예슬의 작은 얼굴과 모델 포스가 보는 이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한편, 한예슬은 9일 오전 유튜브 채널 ‘한예슬 is’를 통해 자신을 둘러싼 여러 의혹들에 대해 해명했다.

글 / 엑스포츠뉴스 최희재 기자
사진 / 한예슬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