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방탄소년단이 새 디지털 싱글 ‘Butter’로 미국 빌보드 메인 싱글 차트 ‘핫 100′(6월 12일 자)에서 2주 연속 정상을 차지했다.

미국 음악 전문 매체 빌보드는 7일(현지시간) 공식 홈페이지에 올린 기사를 통해 방탄소년단이 ‘Butter’로 2주 연속 ‘핫 100’ 1위를 수성했다는 소식을 알렸다. ‘Butter’는 ‘디지털 송 세일즈’ 차트에서도 2주 연속 정상을 지켰다.

빌보드는 닐슨뮤직 데이터를 인용해 “지난 달 21일 공개된 ‘Butter’는 6월 6일까지의 주간 집계에서 라디오 방송 청취자 수 2,240만을 기록했다. 이는 직전 주간 집계에 비해 24% 증가한 수치”라고 전했다.

빌보드에 따르면, ‘Butter’는 ‘핫 100’에 진입하면서 곧바로 정상을 밟은 역대 54곡 중, 2주 연속 1위를 차지한 23번째 곡이다.

방탄소년단의 2주 연속 ‘핫 100’ 1위 기록은 ‘Dynamite’ 이후 두 번째이며, 방탄소년단은 지난해 ‘Dynamite'(3회)로 한국 가수 최초 ‘핫 100’ 1위를 달성한 이후 피처링에 참여한 ‘Savage Love’ 리믹스 버전과 앨범 ‘BE’의 타이틀곡 ‘Life Goes On'(이상 각 1회), ‘Butter'(2회)까지 통산 7번째 ‘핫 100’ 정상에 이름을 올렸다.

방탄소년단의 서머송 ‘Butter’는 미국은 물론 전 세계에서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세계 최대 음악 스트리밍 업체 스포티파이에서 발매 첫날 총 2,090만 글로벌 스트리밍 수(5월 21일 자 차트)를 획득해 ‘스포티파이 역사상 일일 최다 글로벌 스트리밍 수’ 신기록을 세웠고, 공개 24시간 만에 1억 820만 조회수로 ‘유튜브 뮤직비디오 사상 24시간 최다 조회수’라는 새 역사도 썼다. ‘Butter’의 뮤직비디오는 지난 4일, 공개 14일 10시간여 만에 유튜브 조회수 3억 건을 넘어섰다.

댄스 팝 장르의 ‘Butter’는 한 번만 들어도 흥얼거리게 되는 중독성 강한 곡으로, 유쾌함부터 강렬한 카리스마, 매혹적인 모습까지 방탄소년단만의 독보적인 매력을 담은 노래와 퍼포먼스가 특징이다.

글 / 엑스포츠뉴스 이슬 기자
사진 / 빅히트 뮤직, 빌보드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