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연지가 남편과 달달한 애정을 과시했다.

함연지는 지난달 31일 개인 유튜브 채널 햄연지를 통해 남편과 함께한 캠핑 브이로그 영상을 업로드했다.

이번 영상에서 함연지는 SNS를 통해 받은 연애 고민 상담 시간을 가졌다. 먼저 함연지는 “결혼 후 서로 지켜야 할 기본 매너는 무엇이냐”는 질문을 받았다.

함연지는 “저희는 사실 이렇게 합의를 봤다. 서로 기분 나쁘면 바람이다. 누군가와 대화를 했는데 남편 입장에서는 기분 나쁠 수도 있지 않냐. 뭔가 기분 나쁜 이유가 있을 것이다. 그걸 서로 존중해주자는 거다”고 설명했다.

함연지는 이어 남편에게 “내가 연기를 하게 됐는데 키스신이나 베드신이 있다면”이라며 이해할 수 있는지 물었다. 남편은 “키스신까지는 괜찮다”면서도 대답을 머뭇거렸다. 함연지는 “존중하겠다”고 안심시켰다.

함연지는 또 “남편과 함께 즐기는 취미가 있느냐”는 질문을 받았다. 이에 함연지는 “요즘 타바타 운동에 빠져있다. 사실 창피하지만 제일 좋아하는 것은 침대에서 부둥켜 안고 있는 거다”며 웃었다.

이외에도 썸 과정부터 소개팅 비법 등에 관한 질문을 받은 함연지는 “너무 재밌다. 유부녀 오랜만에 신났다”고 행복한 미소를 지었다.

글 / 엑스포츠뉴스 김예나 기자
사진 / 햄연지 유튜브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