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이시원이 오는 6월 결혼한다.

26일 소속사 후너스엔터테인먼트는 공식입장을 통해 “이시원이 평생을 함께 하고픈 소중한 인연을 만나 아름다운 결실을 맺게 됐다”고 밝혔다.

이시원의 예비 신랑은 서울대 동문인 의사라고. 소속사 측은 “예비 신랑은 의료계에 종사하는 일반인으로 따뜻하고 사려 깊은 마음의 소유자”라고 소개했다.

이어 “6월 결혼을 앞두고 있는 이시원의 새로운 가정의 출발을 기쁜 마음으로 함께 축하해 주시고 축복해주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이시원은 2012년 드라마 ‘대왕의 꿈’을 통해 데뷔, ‘미생’ ‘슈츠’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동백꽃 필 무렵’ ‘본대로 말하라’ 영화 ‘들개’ ‘오케이! 마담’ 등에 출연하며 얼굴을 알렸다.

서울대와 동 대학원 출신의 재원이기도 한 이시원은 KBS 1TV ‘역사저널’에 패널로도 출연, 안정적인 진행실력과 함께 지적인 면모까지 자랑하며 다양한 분야에서 팔색조 활약을 이어가고 있다.

다음은 후너스 엔터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후너스엔터테인먼트입니다.

배우 이시원씨 관련 기쁜 소식 전해드립니다.

배우 이시원씨가 평생을 함께 하고픈 소중한 인연을 만나 아름다운 결실을 맺게 되었습니다. 예비 신랑은 의료계에 종사하는 일반인으로 따뜻하고 사려 깊은 마음의 소유자입니다. 6월 결혼을 앞두고 있는 이시원씨의 새로운 가정의 출발을 기쁜 마음으로 함께 축하해 주시고 축복해주시길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글 / 엑스포츠뉴스 황수연 기자
사진 / 엑스포츠뉴스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