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한예슬이 높은엔터테인먼트에서 새롭게 둥지를 튼다.

24일 엑스포츠뉴스 취재 결과, 한예슬은 높은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체결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한예슬은 싸이더스 출신인 손재연 대표와의 인연으로 손을 잡았다는 전언이다.

한예슬은 최근 파트너즈파크와 재계약을 하지 않기로 결정, 오는 6월 전속계약 만료 소식을 알리며 FA 대어로 떠올라 많은 화제를 모았다.

높은엔터테인먼트에는 조여정, 송옥숙, 심이영, 서도영, 서이안, 윤서현, 이가은, 김성태 등 여러 배우들이 소속돼 있다.

한편 한예슬은 지난 2019년 드라마 ‘빅이슈’ 이후 작품 활동을 쉬고 있다. 최근에는 10살 연하 남자친구와의 열애 사실을 직접 알려 많은 관심을 모으기도 했다.

글 / 엑스포츠뉴스 김예나 기자
사진 / 엑스포츠뉴스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