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그맨 강성범이 이준석 국민의힘 전 최고위원의 부모를 언급하며 지역 비하 발언까지 해 논란이다.

정치 비평 유튜브 채널 ‘강성범TV’를 운영 중인 강성범은 19일 오후 ‘이준석은 1위인데… 류호정 ‘당신’은?’이라는 진행한 유튜브 생방송에서 이와 같은 발언을 했다.

강성범은 방송에서 이준석 전 최고위원이 국민의힘 당대표 지지도 여론조사에서 1위에 올랐다는 소식을 전하며 이에 대해 언급했다.

그는 “포털에서 이준석 관련주가 테마주로 뜨기시작했다. ‘이준석 아버지가 화교다’는 얘기 까지 나온다. 이준석 전 최고가가 ‘아니다. 말도 안 되는 음해다. 우리 부모님은 두 분 다 대구 분이다’고 해명도 한 바 있다”고 말했다.

이어 “저는 개인적으로 그 얘기를 듣고 (대구보다는) 화교가 낫지 않나 (싶었다)”고 말하며 패널들과 웃었다.

강성범은 발언 뒤 읏으며 “죄송합니다”고 말했다.

패널들이 “쎈데? 이건 인종차별이잖아”라고 문제 소지를 언급하자, 강성범은 “아, 뭘 차별이야”라며 넘어갔다.

이후 지역 비하 발언으로 논란이 불거지자 해당 발언 부분이 삭제된 영상이 강성범TV 채널에 업로드 된 상태다.

네티즌들은 영상이 편집되었음에도 아무 언급이 없는 것에 대해 문제를 지적하는가 하면 “이 발언은 선을 넘었다”, “초등학생 때 수다맨 많이 보고 아저씨를 좋아했는데 그 때의 내가 부끄럽다”는 등의 댓글을 영상에 달고 있다.

이준석은 같은 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해당 내용을 다룬 기사 링크를 게재하며 “대구보다 화교가 낫다는 표현이 무슨 의도인지 모르겠지만 돈 몇 푼 때문에 다들 너무 망가진다”며 “좌우합작으로 수준 이하의 방송들을 하고 있습니다.
대구도, 화교도 비하의 대상이 되어서는 안된다”는 입장을 밝혔다.

글 / 이슈퀸
사진 / 강성범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