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연수가 딸 송지아의 물오른 비주얼을 자랑했다.

박연수는 1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살짝~ 아주 사알짝~ 전지현씨 느낌나는. 엄마가 제일 좋아하는 배우 전지현. 마스크 주니어 소형 쓰고 잘 맞다고 우기는 너. 자꾸 내가 이렇게 생겼어? 묻는 1인. ‘엽기적인 그녀’ 보다 더 엽기적인 너. 가방 던지고 껌 좀 씹을 것 같은 너”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송지아가 골프웨어를 입고 카메라를 바라보고 있는 모습이 담겼다.

특히 15세인 송지아는 청순한 비주얼과 전지현 닮은꼴 미모로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한편 송지아는 MBC ‘아빠! 어디가?’에 아빠 송종국과 함께 출연해 얼굴을 알렸으며 과거 JYP엔터테인먼트에서 전속계약 제안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는 프로 골퍼를 지망하고 있다.

글 / 엑스포츠뉴스 김미지 기자
사진 / 박연수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