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인 안선영이 완벽한 뒤태를 공개했다.

12일 안선영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갑자기 옹동이(엉덩이) 압박 쏘리요. 근데 저도 너무 신기해서 몇 번이나 확대해봤네요. 사실 아무리 다이어트를 하거나 운동을 해도, 어쩔 수 없는 셀룰라이트들이 엉밑살이랑 허벅지에 드글드글해서 콤플렉스였거든요”라며 몸매 관리 비법과 함께 몇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안선영은 “오늘 바로 수영 수업 열심히 도촬하는 저를 바로 친구 엄마가 도촬해서 주면서 ‘언니는 어떻게 셀룰라이트 하나도 없어요? 저 어플 말고 그냥 카메라로 막 찍어도 넘 매끈해요!!’라고 말하더라”며 주변인들의 반응도 덧붙였다.

사진 속 안선영은 등이 드러나는 수영복을 입고 있음에도 탄탄한 뒤태를 보여 놀라움을 자아낸다.

한편 안선영은 SKY, 채널A ‘다시 뜨거워지고 싶은 애로부부’에 출연하고 있다.

글 / 엑스포츠뉴스 박예진 인턴기자
사진 / 안선영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