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선미가 군살 없는 S라인 몸매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선미는 11일 자신의 SNS 인스타그램에 협찬임을 밝히며 켈빈클라인 의상을 착용한 자신의 사진 다수를 게재했다.

게재된 사진 속 선미는 오렌지색 탱크탑에 베이지 톤 슬렉스를 입고 날씬한 몸매를 과시했다.

헐렁한 슬렉스를 입고 숏팬츠가 드러나게 해 섹시한 느낌을 더했다.

최근 선미는 50kg까지 살을 찌운 상태임에도 잘록한 허리와 군살 없는 복근으로 시선을 끌었다. 선미는 최근 JTBC ‘아는 형님’에 출연해 41kg이던 체중을 50kg까지 증량했다고 밝힌 바 있다.

걸그룹 오마이걸 유아는 “언니 넘 떽띠해(섹시해) 나 죽어”라고 댓글을 달기도 했다.

글 / 이슈퀸
사진 / 선미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