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수민 아나운서가 SBS를 떠난다.

12일 SBS 관계자는 엑스포츠뉴스에 “김수민 아나운서가 회사에 사의를 표명하고 사표를 제출한 상태다”라고 밝혔다. 이어 “진행하던 프로그램은 지난달 말까지 출연했으며, 현재는 SBS ‘TV 동물농장’ 출연만 남아있는 상태다”라고 덧붙였다.

김수민 아나운서는 지난 2018년 만 21세의 나이로 1500 대 1의 경쟁률을 뚫고 SBS 공채 24기 아나운서에 합격, 역대 최연소 입사로 화제를 모았다.

김수민 아나운서는 ‘SBS 애니갤러리’, ‘본격연예 한밤’, ‘톡톡 정보 브런치’, ‘모닝와이드’ 등을 진행했으며, 최근에는 SBS ‘TV 동물농장’에 합류했다.

글 / 엑스포츠뉴스 하지원 인턴 기자
사진 / 엑스포츠뉴스 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