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J DOC 멤버 김창열이 sidusHQ(싸이더스 에이치큐) 자진사임 의사를 밝혔다.

종합 엔터테인먼트 기업 iHQ(아이에이치큐)는 11일 공식입장을 통해 “김창열 sidusHQ 엔터 부문장이 일신상의 사유로 자진사임 의사를 밝혔다”고 밝혔다.

지난 3월 11일, 김창열은 iHQ 엔터 부문의 새 대표로 선임됐다. sidusHQ는 배우 장혁, 김하늘, 엄기준, 오연서, 가수 god 박준형, EXID 혜린, 방송인 이봉원, 황제성, 박소현 등 배우부터 가수, 방송인 등 다양한 연예인들이 포진되어 있는 매니지먼트 회사다.

대한가수 협회 이사 역임, 현 소속사 슈퍼잼레코드 이사를 맡아온 김창열은 당시 “전반적인 매니지먼트 사업부에 투자와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라고 포부를 전한 바 있다.

한편, IHQ는 이날 오후 기업설명회를 개최하고, IHQ의 로드맵과 신사업 전략을 발표한다.

글 / 엑스포츠뉴스 최희재 기자
사진 / 엑스포츠뉴스 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