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 체조선수 손연재가 경주 여행 사진을 공개했다.

28일 손연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이번엔 경주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에는 경주 여행 중인 손연재의 모습이 담겨 있다. 손연재의 밝은 미소와 어우러지는 경주의 파란 하늘이 눈에 띈다.

손연재의 사진을 본 최소윤은 “살 빠졌니!”라고 댓글을 달았고, 이에 손연재는 “빠졌다가 여행 와서 다시 살 득템”이라는 유쾌한 말로 즐거운 여행을 인증했다.

2017년 은퇴한 손연재는 현재 리듬체조 스튜디오를 운영하고 있다.

글 / 엑스포츠뉴스 김유진 기자
사진 / 손연재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