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델 겸 방송인 홍진영이 고(故) 최진실 딸 최준희와 만났다.

최준희는 2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항상 감사한 내 편. 즐거웠어요”라는 글과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환한 미소를 짓고 있는 홍진경과 최준희의 모습이 담겼다. 고 최진실과 홍진경은 유명한 연예계 절친이었다.

이 게시물에 홍진경은 “준희야 사랑해!!!”라는 댓글을 남기며 애정을 드러내기도 했다.

한편 최준희는 2003년생으로 올해 19살이 됐다. 최준희의 오빠 최환희는 가수 ‘지플랫’으로 데뷔한 바 있다.

글 / 엑스포츠뉴스 김예은 기자
사진 / 최준희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