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정인선이 SBS 예능프로그램 ‘백종원의 골목식당’에서 하차한다.

28일 정인선 소속사 관계자는 엑스포츠뉴스에 “최근 ‘골목식당’ 마지막 촬영을 마쳤다”라고 밝혔다.

관계자는 “차기작은 아직 결정된 바 없지만 연기에 집중하고자 하차를 결정하게 됐다”라고 설명했다.

정인선은 2019년 4월 ‘골목식당’에 MC로 합류했다. 정인선은 궂은일도 마다하지 않으며 골목 식당 사장님들에게 진심 어린 조언과 위로의 말들을 전하며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았다.

정인선은 ‘골목식당’으로 2019년 ‘SBS 연예대상’에서 신인상을 수상, 2020년 ‘SBS 연예대상’에서는 리얼리티 부문 우수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글 / 엑스포츠뉴스 하지원 인턴 기자
사진 / 엑스포츠뉴스 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