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현아가 길거리 매장에 전시된 자신의 속옷 광고 사진을 본 뒤 익살스러운 행동을 했다.

현아는 21일 자신의 SNS 인스타그램에 “안녕♥♥♥♥”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들을 게재했다

게재된 사진 속 현아는 한 캘빈클라인 언더웨어 매장에 다가갔다.

이어 속옷 화보 속 자신과 똑같은 포즈를 취했다.

마지막으로 사진 앞에서 팔을 벌리고 환하게 웃는 표정으로 자기애를 과시했다.

인스타그램 방문자들은 “언니 쿨하다”, “동일 인물 맞나요?” ,”언니가 3명인데 갭 차이 미쳐”, “너무 귀엽다”는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글 / 이슈퀸
사진 / 현아 인스타그램, 캘빈클라인 언더웨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