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93년생 김다땡 “나 아니다”
-인스타 팔로워 늘고, 본인 사진 돌자 입장 밝혀

KBS 순천방송국의 김다은 아나운서가 방송인 박수홍의 여자친구 루머를 일축했다. 거론된 인물은 자신과 동명이인 이라는 것.

김다은 아나운서는 1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몇몇 분들 아직도 네이버에 ’93년생 김다X 아나운서’로 검색하고 제 인스타 팔로우하고 계시나본데 안타깝게도 저는 그 김다땡이 아닙니다”라는 글을 게재했다.

최근 온라인상에 박수홍이 현재 교제 중인 여자친구가 ‘1993년생 김다은’이라는 소문이 확산되며 동명이인인 김다은 아나운서가 오해의 중심에 서 이를 직접 해명한 것.

특히 한 블로그에는 김다은 아나운서의 사진까지 게재한 것으로 알려져 안타까움을 사고 있다.

한편 박수홍은 앞서 친형 부부를 횡령 혐의로 고소했으며, 친형 측은 박수홍의 1993년생 여자친구 때문에 생긴 문제라고 주장하고 나섰다.

다음은 김다은 아나운서 입장 전문.

몇몇 분들 아직도 네이버에 ’93년생 김다X 아나운서’로 검색하고 제 인스타 팔로우하고 계시나본데 안타깝게도 저는 그 김다땡이 아닙니다.

글 / 엑스포츠뉴스
사진 / 김다은 아나운서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