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뷔 아버지 젊은 시절 과거 사진

그룹 방탄소년단(BTS) 뷔(V) 아버지의 젊은 시절 외모가 관심을 받고 있다.

뷔는 24일 방송된 tvN ‘유 퀴즈 온 더 블록’에서 조세호는 뷔가 과거 ‘세계 미남 1위(세일미)’에 선정된 사실을 언급하며, “어머니나 아버지로부터 ‘내가 낳은 자식이지만 진짜 잘 생겼다’는 말 들은 적 있느냐”고 물었다.

이에 뷔는 “아빠 옛날 사진 보면 아빠가 더 잘 생겼다”고 답했다.

RM도 “(뷔) 아버지 너무 미남이시다”고 거들었다.

방송에는 ‘뷔 심은 데 뷔 난다’는 자막과 함께 뷔 아버지의 젊은 시절 사진이 공개됐다.

공개된 사진 속 뷔 아버지의 젊은 시절 모습은 아들과 꼭 닮은 모습이어서 시선을 끌었다.

앞서 빅히트 공식 트위터에는 방탄소년단 뷔 아버지의 젊은 시절 사진이 몇 차례 공개된 바 있다.

방송 뒤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부자(父子)의 닮은 모습이 화제가 되고 있다.

사진 / tvN 방송화면, 빅히트 트위터, 온라인 커뮤니티